홍명보, '임시 감독' 거론

프리미엄 픽

홍명보, '임시 감독' 거론

PICKTV 0 1190

9f17c81852d703443c5268156ab4600d_1708026067_8942.png 

무료스포츠중계


홍명보, '임시 감독' 거론 대해서 이야기 하겠습니다

0d70931083d57f3b75dd283a9fb463bd_1708026086_9701.png

대한축구협회는 클린스만 감독 경질 사태를 대비해, 한 달 뒤 열릴 월드컵 2차 예선에 대한 대책을 고민해왔습니다.


국내 감독이 임시로 대표팀을 맡는 방안을 검토하면서 구체적인 후보군도 거론한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전력강화위원회가 클린스만 감독 경질로 의견을 모으며 현실로 다가온 감독·코치진 공백 사태.


당장 문제는 다음 달 21일과 26일 열리는 태국과의 월드컵 2차 예선입니다.


새 감독을 선임하기는 시간이 촉박한 만큼 대한축구협회 고위관계자들은 국내 감독에게 '임시 감독'을 맡기는 방안을 검토했고, 전력강화위원회에서도 논의됐습니다.


<황보관 / 대한축구협회 기술본부장> "전력강화위원회 내용을 협회에 보고를 하고 그러고 나서 그다음 상황을 될 수 있으면 빨리, 빠르게 진행될 것 같습니다."


후보군으로는 전·현직 K리그 감독들과 과거 대표팀을 이끈 경험이 있는 감독들이 물망에 오른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홍명보 울산 감독과 김기동 서울 감독, 최용수 전 서울 감독의 이름이 오르내렸고, 이미 올림픽 대표팀을 맡고 있는 황선홍 감독과 박항서 전 베트남 축구대표팀 감독도 거론됩니다.


과거에도 임시 감독 체제로 대표팀이 운영된 경우는 있었습니다.


2011년 12월 조광래 감독을 해임한 축구협회는 월드컵 최종예선이 걸린 한 경기를 남겨놓고, 전북 최강희 감독을 선임했습니다.


2014년 9월에는 브라질 월드컵을 마치고 홍명보 감독이 사퇴하자, 신태용 감독 대행 체제로 두 경기를 치렀습니다.


협회는 축구 국가대표팀 운영 규정에서 전력강화위원회와 이사회에서 감독으로 선임되면, 구단은 특별한 사유가 없는 한 응해야 한다고 정하고 있습니다.


차두리 코치까지 이번 아시안컵을 끝으로 계약이 끝난 만큼, 축구협회는 클린스만 감독의 거취가 결정되는 대로 빠르게 후속 절차를 밟을 것으로 보입니다.


픽티비에서 축구 해외스포츠중계 다음 경기들을 시청하세요!


다음 경기 일정:


02.20 화 17:00

가와사키 프론탈레 X 산둥 타이산


        19:00

포항 X 전북


02.21 수 18:00

반포레 고후 X 울산


         20:00

요코하마 마리노스 X 방콕 유나이티드


02.22 목 01:00

알 아인 X 나사프


         03:00

알 나스르 X 알 파이하


02.23 금 01:00

알 이티하드 X 나브바호르 나망간

         

         03:00

알 힐랄 X 세파한



0 Comments
제목